그리스도의 법을 성취하자!

2021.03.27 18:33

편헌범 조회 수:7

    “너희가 (무거운) 짐을 서로 지라 그리하여 그리스도의 법을 성취하라”(골6:2).

 

    성경에서는 여러 가지 법에 대해서 말하고 있다. 구약의 율법은 하나님의 백성이 된 이스라엘 사람들에게 주신 법이었다. 교회에도 은혜의 법이 있고, 또 그리스도의 법도 있다. 은혜의 법은 예수의 공로를 의지하는 법이다. 또 그리스도의 법이란 그리스도의 나라에 들어가는 성도들이 지켜야 하는 법이다.

 

    그리스도의 법의 강령은 요한복음 13:34에서 말씀하신 것처럼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이다. 이 내용은 사람과 화평을 이루는 것과 관계있다. 하나님과 화평을 이루는 것은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공로로 이미 성취되었다(롬5:10). 이제 사람과의 화평을 이루는 부분이 남아 있는데, 이 부분은 우리가 직접 성취하라고 명령하셨다.

 

    이 법은 혼자서는 결코 감당할 수 없다. 다른 성도들과 함께 어울려야만이 이 명령을 이룰 수 있다. 이를 위해 성도들은 어쨌든 모이기를 힘써야 한다. 그래야 서로의 마음도 알고 형편도 알고, 그래서 섬기고 섬김받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홀로 지내려 하는 유혹은 배격해야 한다. “무리에서 스스로 나뉘는 자는 자기 소욕을 따르는 자라 온갖 참 지혜를 배척하느니라”(잠18:1).

 

    우리는 한 몸이다. 몸에 많은 지체가 있지만 항상 함께 연결되어 있고, 한순간도 분리되어 있지 않다. 각 지체는 몸의 한 부분의 기능만 감당할 뿐이지 한 지체가 몸의 전체 기능을 발휘하지는 못한다. 더 이상 주님 몸이 상처투성이가 되지 않도록 그리스도의 법을 따르고 성취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