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은 부흥이 필요한 때!

2023.02.25 16:23

편헌범 조회 수:49

    “네 악이 너를 징계하겠고 네 반역이 너를 책망할 것이라 그런즉 네 하나님 여호와를 버림과 네 속에 나를 경외함이 없는 것이 악이요 고통인 줄 알라 주 만군의 여호와의 말씀이니라”(렘2:19)

 

    요즘 미국인 네 사람 중 한 명이 하나님이 없다고 생각하거나 모르겠다고 하는 사람들로 알려져 있다. 지난 2020년 조사에 따르면 미국에서 믿는 사람들 중에 주일성수하며 신앙 중심으로 생활하는 비율은 25% 정도라고 발표하였다. 코로나 사태를 지난 지금은 그 비율이 더더욱 낮아졌을 것임에 틀림없다.

 

    예레미야는 남왕국 유다가 바벨론에 의해 멸망해 가는 과정에서 선지자로 활동하였다. 그는 유다 백성이 이미 지은 죄악으로 심판을 피할 수 없는 지경임을 지적하고, 그 심판의 형벌을 순순히 받는 것만이 그나마 살 길임을 호소하였다. 이런 증거는 유대 사람들에게는 매국노처럼 보여졌기에 그는 배척을 받고 많은 핍박을 당하였다.

 

    예레미야 선지자는 유대인들의 문제를 두 가지로 지적하였다. 하나는 하나님 여호와를 버린 점이었다. 그 당시 유대 나라에는 우상숭배가 만연해 있었다. 두 주인을 섬길 수 없으므로 다른 신을 따라가는 것은 여호와 하나님을 버린 것이다. 또 하나는 하나님을 경외함이 없는 마음 상태를 지적하였다. 비록 하나님을 떠나지는 않았을지라도 그분을 경외하고 존중하는 마음이 없고 그저 형식적인 신앙만 갖고있는 사람들을 말한다. 이런 게 모두 악()이라고 그는 증거했다.

 

    지금은 인본주의에 바탕을 둔 배금주의와 향락주의가 휩쓸고 있는 시대이다. 그만큼 악이 횡행하는 시대인 것이다. 유대왕국의 예를 보면 이러한 때에 하나님의 심판이 임한 것을 알 수 있다. 그러므로 더 늦기전에 회개하고 악을 떠나야 한다. 지금이야말로 부흥이 필요한 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