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목: "세상이 감당치 못하는 신앙" * 요약: 유다 왕국은 세 차례 바벨론의 침략을 받아 멸망하였다. 소년 다니엘은 1차 침략 때 바벨론으로 잡혀갔었다(단1:1). 거기서 바벨론 왕을 섬기는 신하가 되었다. 다리오가 왕이 되었을 때 그는 총리의 위치에 올랐다. 이를 시기한 다른 신하들이 그를 제거할 계략을 꾸몄다. 그래서 그들은 하나의 금령을 제정 공포하였다. 만약 이 계명을 어기면 사자굴에 던져 넣도록 정하였다. 다니엘은 분명이 이 법령이 공표된 것을 알고 있었다. 어길 때 받게 될 형벌도 잘 알고 있었을 것이다. 그런데도 그는 이전과 동일하게 하나님께 기도하였다. 이는 죽음을 각오하고 하나님께 나아간 것이다. 그는 예배하는 것을 자기 목숨보다 귀하게 여겼다. 그는 하나님을 자기 목숨보다도 더 사랑하였다. 이런 다니엘의 신앙을 이 세상은 막을 길이 없었다. 율법의 강령을 두 가지로 요약된다(마22:37~40). 하나는 하나님을 전심전력으로 사랑하라는 것이요, 또 하나는 이웃을 자기 몸처럼 사랑하라는 것이다. 그러므로 다니엘은 율법을 강령을 잘 지킨 사람이었다. 그리스도인들은 예수를 주와 그리스도로 믿는 자들이다. 이 믿음을 가진 자들 또한 예수님을 그렇게 사랑한다. 그래서 그 분의 말씀을 자기 목숨보다 더 귀히 여긴다. 이런 자들이 그리스도의 참 제자이다(눅14:26). 이런 제자들은 이 세상이 감당할 수 없다. 로마 카톨릭은 침례를 세례로 변개하였다. 이 과정에서 수많은 희생자들이 발생하였다. 오직 침례교회만이 신자의 침례를 주장한다. * 지식은 교만하게 하나 사랑은 덕을 세운다(고전8:1). * 철저한 순종은 주님을 사랑하는 우리의 증표다(요14:2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5 주일설교(예수 교훈의 특징) 막1:21-28 6/1/14 daniel 2014.06.01 121373
344 주일설교(과연 여기 계시거늘)창28:10~19 편헌범 2017.10.20 29869
343 주일설교(응답 없을 경우에는) 역상10:7-14 3/9/14 daniel 2014.03.09 14953
342 주일설교(나를 아시나이까) 요1:43-51 2/23/14 daniel 2014.02.24 14681
341 "주의만찬"의 의의 daniel 2014.03.03 14229
340 주일설교(아브라함의 진실)창22:1-13 3/16/14 daniel 2014.03.18 14194
339 진리로 자유하라 daniel 2014.02.05 13774
338 주일설교(응답하심의 조건)막9:14-29 2/16/14 daniel 2014.02.16 13426
337 주일설교(강청하는 기도)눅11:5-13 2/9/14 daniel 2014.02.09 13222
336 주일설교(영적 지도자에게)수1:1-9 3/30/14 daniel 2014.03.31 11783
335 주일설교(십자가형을 받은 이유) 막15:6-15 4/13/14 daniel 2014.04.15 11514
» 주일설교(세상이 감당치 못하는 사람)단6:1-10 4/6/14 daniel 2014.04.06 10964
333 주일설교(구령을 위한 간구) 눅18:1-8 4/27/14 daniel 2014.04.29 10859
332 주일설교(부활의 증인들)행1:1-11 4/20/14 daniel 2014.04.20 10859
331 주일설교(말씀을 좇아가자) 창12:1-9 5/11/14 daniel 2014.05.12 10664
330 주일설교(생명과 평안을 얻으려면) 롬8:1-6 5/25/14 daniel 2014.05.27 10406
329 주일설교(화평함과 거룩함) 히12:14-17 6/8/14 daniel 2014.06.09 10284
328 주일설교(예루살렘의 회복)눅21:20-28 5/18/14 daniel 2014.05.18 10204
327 주일설교(가장 안전한 삶)고후1:7-11 5/4/14 daniel 2014.05.06 10170
326 주일설교(복 있는 종의 모습) 눅 12:35-44 6/15/14 daniel 2014.06.17 9141